“새롬종합복지센터 더 편리하게 바뀌었어요” /국정일보 이은장 기자

기능개선사업 완료…카페·서점·반찬가게 등 편의시설 확충

입력시간 : 2020-01-14 19:29:48 , 최종수정 : 2020-01-15 21:38:48, 이성효 기자

국정일보 이은장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 새롬종합복지센터가 기능개선 사업을 마치고 더 편리하고 쾌적한 모습으로 문을 열었다.

 

새롬종합복지센터는 지난해 9월부터 12월까지 기능개선 사업을 추진, 내부 인테리어를 개선하고 카페, 서점 및 반찬가게를 신설했다.

 

이 사업은 2019년 복권기금위원회 지원 사업에 선정됨에 따른 것으로, 복권기금을 활용한 5억 9,900만 원의 사업비가 투입됐다.

 

이번 사업으로 센터 내부에 주민들이 쉴 수 있는 휴게공간이 대거 확충돼 지역 주민들의 소통과 화합을 위한 쉼터로 탈바꿈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센터 내 서점, 카페 및 반찬가게에 노인 및 저소득층을 우선 채용해 자립을 위한 근로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상호 복지정책과장은 “새롬종합복지센터는 한곳에서 다양한 복지서비스를 제공하는 공간이자 주민들이 함께 소통하고 어울리는 사랑방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주민들이 보다 편리하고 쾌적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시설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국정일보 이은장 기자


Copyrights ⓒ 매일증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성효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경찰신문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