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릉 저동초, 갑자기 비가 와도 걱정 없어요!

저동초등학교 학생과 학부모를 위한 사랑의 양심우산 구비

저동초등학교(교장 김기정)

이동훈 기자

작성 2020.01.15 15:27 수정 2020.01.15 15:27
학생과 학부모를 위한 사랑의 양심우산
학생과 학부모를 위한 사랑의 양심우산


저동초등학교(교장 김기정)은 2020년 새해를 맞이하여 학생과 학부모를 위한 사랑의 양심우산 50개를 구비하였다. 


이는 울릉도 날씨의 특성상 날씨가 급변하거나 비가 오는 날이 잦은 탓에 미처 우산을 준비하지 못한 학생들의 안전과 건강을 위한 노력의 일환이다. 



그동안 학생들은 아침에 날씨가 맑아 우산 없이 등교하였다가 오후에 갑자기 비가 와서 당황하는 일이 많았다. 그러면 비를 맞은 채로 하교하거나 일터에 계신 부모님께 우산을 가져다 달라고 전화하기 일쑤였다. 


저동초등학교는 학생들의 이러한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하여 1층 화장실 앞 복도에 양심우산 50개를 늘 비치하여 두기로 하였다. 이 우산은 학생과 학교를 방문하신 학부모님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으며, 다음에 사용할 사람을 위하여 스스로 정리해 두면 된다.


양심우산에 대한 학부모들의 호응은 매우 높으며, 특히 5학년 학부모는 ‘일이 바빠서 아이에게 우산을 가져다주지 못한 날 비를 맞고 옷이 흠뻑 젖어 왔던 아들이 생각난다, 너무도 감사드린다’라고 하였다.

 



Copyrights ⓒ 매일증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동훈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