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수축산물 원산지 허위표시 꼼짝마!

[증평군]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과 합동 지도․점검 실시

이재천 기자

작성 2020.01.15 19:33 수정 2020.01.15 23:13

증평군은 15일부터 23일까지 10일간 농수축산물 원산지 표시 중점지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생산자·소비자의 권익을 보호하고 설 명절을 앞두고 모두가 안심할 수 있는 농수축산물 유통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조치다.
 
군은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과 합동으로 대형유통업체(할인매장), 음식점, 전통시장 등에서 판매하는 제수용품, 선물용품, 지역특산물 등의 원산지 미표시·허위표시를 중점적으로 살핀다.
 
원산지 표기 의무·방법에 대한 홍보도 함께 펼칠 계획이다.
 
점검결과 경미한 위반 사항은 현장에서 시정조치토록하고, 중대한 위법사항이 발견될 경우 과태료를 부과하거나 영업정지 등 행정처분을 내린다.
 
적발된 위반업체와 위반 유형은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Copyrights ⓒ 매일증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재천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소상공인연합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