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자활 ‘청년대상 사회적주택’ 오픈

[인천시] 부평남부지역자활센터 LH에서 사회적주택 40호 수탁

저소득 청년층 대상 임대 및 자활근로연계 관리서비스 제공

입력시간 : 2020-01-16 18:03:49 , 최종수정 : 2020-01-16 23:55:46, 김기영 기자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1월 16일 인천지역 최초로 관내 지역자활센터를 통하여 저소득 청년들에게 제공되는 임대주택인 ‘사회적주택 오픈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사회적주택은  사회적경제주체가 LH 임대주택을 위탁받아 청년주거비 경감 및 안정적 주거지원을 위해 임대운영 및 관리를 직접 수행하는 주택이다.

* 입주대상자는 신청자 본인의 월평균소득의 합계가 전년도 도시근로자  가구당 월평균 소득의 70%이하인 자만19세 이상 만39세 이하 청년계층


이번 행사는 부평남부지역자활센터가 작년 9월 LH로부터 사회적주택 운영기관으로 선정되어, 위탁받은 사회적주택에 대한 오픈 행사이며, 인천시, 인천지역자활센터협회 등 유관기관 관계자가 참여하여 사회적주택 누리하우스 1호 현판식을 가졌다.

*누리하우스 : 부평남부자활센터 운영 사회적주택 브랜드


특히, 이날 행사에서는 서구 소재 주방기기 제조사인 키친아트(대표 : 배성국)에서 입주자들에게 냄비 세트를 증정하여 청년들의 주거자립을 축하해 주었다.


한편, 부평지역자활센터는 현재까지 위탁받은 40호에 대하여 자활근로 사업단을 활용하여, 청소, 하자보수 등 주택관리업무를 추진할 계획이다.


조명노 인천시 자활증진과장은 “이번 자활근로를 연계한 주거지원사업은 저소득층을 위한 자활일자리 창출뿐만 아니라, 자활사업이 지역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좋은 사업”이라며, “앞으로도 자활센터와 협력하여 지역특색에 맞는 자활일자리 확충과 인천자활사업 활성화를 위하여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Copyrights ⓒ 매일증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기영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소상공인연합신문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